제주 초고층 '드림타워' 결국 카지노 사업 선언

RYANTHEME_cjvutad11
카지노 뉴스

제주 초고층 '드림타워' 결국 카지노 사업 선언

빅위너스기자 0 8423

제주 초고층 '드림타워' 결국 카지노 사업 선언 


1453deef1470f9cd0820313062896afb_1534329303_9049.jpg
 

제주시 노형동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개발사업을 하는 롯데관광개발이 카지노 사업에 뛰어들었다. 

롯데관광개발은 파라다이스그룹이 제주 롯데호텔에서 운영중인 '파라다이스 제주롯데 카지노'의 

지분 100%를 150억원에 인수하는 주식양수도계약을 체결했다고 27일 공시했다. 

롯데관광개발은 지분 100%를 150억원에 인수하는 것 외에 현재 

'파라다이스 제주롯데 카지노'의 부채 284억원도 상환할 계획이다. 

'파라다이스 제주롯데 카지노' 인수는 롯데관광개발의 오랜 카지노사업 진출 계획에 의한 것으로, 

롯데관광개발은 이미 2014년에 정관 개정을 통해 카지노업을 사업목적으로 추가한 바 있다. 

롯데관광개발이 파라다이스그룹이 운영하던 '파라다이스 제주롯데 카지노'를 

인수함에 따라 숙련된 카지노 딜러 등 전문인력들을 승계받고 카지노 운영 

전산시스템도 그대로 사용하는 등 파라다이스그룹의 운영노하우를 배우게 된다. 

이에 따라 롯데관광개발은 현재 제주 롯데호텔에 있는 카지노 사업장을 

제주시 노형동에 건설중인 드림타워 복합리조트로 변경할 것으로 보인다. 
실제로 지난해 8월 김기병 롯데관광개발 회장은 이같은 계획을 밝힌 바 있다. 

당시 김기병 회장은 "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는 호텔리어, 카지노 딜러 등 

신규 고급일자리 3000개가 창출되고 매년 수백억원의 제주관광진흥기금을 납부하는 

제주의 핵심관광명소가 될 것이다"라고 포부를 밝혔다. 

이는 하얏트 그룹과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의 호텔운영위탁계약을 체결한데 따른 것이다. 

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는 지하 6층~지상 38층 트윈타워로 개발되며 5성급 호텔 1600객실, 

제주 최대규모 쇼핑몰, 글로벌 레스토랑, 호텔부대시설 등 연면적 총 30만 3737㎡ 규모로 개발된다. 

지하 6층~지하 2층에는 주차장이, 1층에는 호텔 로비와 퍼블릭 플라자, VIP 플라자가, 

2층에는 위락시설, 3~4층 디자이너 부띠크 쇼핑몰 및 레스토랑이 들어선다. 

현재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내 호텔레지던스는 분양이 90%에 육박하는 것으로 알려졌다. 
1971년 창업한 롯데관광개발은 이번 '파라다이스 제주롯데 카지노' 

인수로 숙원사업인 카지노사업에 진출하는 기반을 마련하게 됐다

, , , , , , ,

0 Comments
메뉴
접속통계
  • 오늘 방문자 345 명
  • 어제 방문자 385 명
  • 최대 방문자 19,150 명
  • 전체 방문자 8,453,070 명
  • 전체 회원수 17,250 명
  • 전체 게시물 87,701 개